완주군 인터넷신문

글로벌 네비게이션
HOME
로그인
완주군청
문화관광

문화/관광

완주군의 다양한 문화/관광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

모두를 위한 여행지로 거듭난 삼례문화예술촌

작성자
기획감사실
작성일
2018.06.12
조회수
140

모두를 위한 여행지로 거듭난 삼례문화예술촌

한국관광공사 열린관광지 선정, 장애물 없는 여행 ‘만끽’

 

완주군의 대표관광지인 삼례문화예술촌이 장애인도 편하게 다녀갈 수 있는 열린관광지로 거듭나면서 주목받고 있다.

 

12일 완주군에 따르면 열린관광지는 장애인, 어르신, 영유아 동반 가족 등 관광객 누구나가 관광 활동에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는 무장애 관광지로 뜻한다.

 

완주군은 지난해 한국관광공사 공모 사업에 선정돼 열린관광지를 추진해왔고, 최근 새단장을 마쳤다.

 

우선 표지판 및 촉지도를 설치했으며, 장애인 화장실 리모델링, 출입구 단차를 제거한 경사로 및 헨드 레일 설치로 장애인이 삼례문화예술촌을 관광하면서 불편함이 없도록 했다.

 

특히 책마을 문화센터 내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책 비치 등 열린 자료실을 조성하고, 성별, 연령, 장애 유무 등으로 인해 제약 받지 않도록 설계한 디자인인 유니버설 디자인 체험 제품 등도 전시할 예정이다.

 

이로써 문화와 관광 향유 기회가 적었던 어르신과 장애인 등 취약 계층의 균등한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인석 문화예술과장은 “삼례문화예술촌이 누구나 균등한 풍요로운 삶을 누릴 수 있는 무장애 문화관광지로 사랑 받을 수 있는 공간이 되길 희망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담당부서 문화예술과 290-2614>

 


모두를 위한 여행지로 거듭난 삼례문화예술촌1

모두를 위한 여행지로 거듭난 삼례문화예술촌2

모두를 위한 여행지로 거듭난 삼례문화예술촌3

모두를 위한 여행지로 거듭난 삼례문화예술촌4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