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인터넷신문

글로벌 네비게이션
HOME
로그인
완주군청
문화관광

건설/재난안전

완주군에서 추진, 시행하는 건설/도시개발사업과 재난안전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

완주군, 미세먼지 대책 팔 걷었다

작성자
기획감사실
작성일
2019.02.08
조회수
1472

완주군, 미세먼지 대책 팔 걷었다

대기오염 측정망 설치‧전기차 지원․사업장 수시점검 등

 


완주군이 미세먼지 저감대책 추진에 팔을 걷어붙였다.

 

8일 완주군은 올해 미세먼지 저감대책으로 사업비 25억2600만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우선 지난 2017년도에 고산면사무소에 1억9500만원을 들여 대기오염 측정망을 설치한데 이어 올해 추가로 1개소를 설치할 예정이다.

 

대기오염 측정망은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오존, 일산화탄소, 아황산가스, 이산화질소 등 대기오염물질 6개 항목과 더불어 풍향, 풍속 등을 24시간 측정하게 된다.

 

이를 통해 주민들에게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군은 즉각적인 대응관리를 추진하게 된다.

 

또한 전기차 지원, 노후경유차 폐차 지원, 전기이륜차 보급, 어린이 통학차량 LPG차 전환사업 추진 등을 통해 차량에서 발생되는 미세먼지를 최대한 줄인다.

 

지난해 완주군은 전기 자동차 총 50대를 지원했으며, 노후경유차 폐차에는 총 106대를 지원했다.

 

이외에도 도로 노면 청소와 대기오염 및 비산먼지 배출사업장 수시점검, 소규모 방지시설 설치를 지원한다.

 

특히, 지난해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 예방 및 저감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만큼 올해부터는 저감 지원과 홍보활동 등을 확대할 예정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미세먼지 저감대책은 공약사업으로 지난해부터 시작됐다”며 “올해 그 사업을 강화할 예정으로, 자체 사업뿐 아니라 정부와 타 시군과의 협조에도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담당부서 환경과 290-2683> 


완주군, 미세먼지 대책 팔 걷었다1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