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인터넷신문

글로벌 네비게이션
HOME
로그인
완주군청
문화관광

주민행정

완주 군민의 행복한 삶을 위한 행정사업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박성일 완주군수의 ‘사회적경제’ 인정받다

작성자
기획감사실
작성일
2019.07.24
조회수
1041

박성일 완주군수의 ‘사회적경제’ 인정받다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서 ‘소셜굿즈’로 특별상 영예

 

박성일 완주군수가 소셜굿즈의 성과를 인정받아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사회적경제특별상을 수상했다.

 

23일 경기도에서 열린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의 ‘제24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에서 박성일 군수가 CEO상인 사회적경제특별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은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주관하는 것으로 지역발전의 성과를 창출하고 행정의 혁신을 실현한 지방자치에게 수여하는 권위있는 상이다.

 

특히, 박 군수는 지난해 대상자가 없어 시상이 진행되지 않았던 사회적경제 부문에서 특출한 성과를 인정받아 올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 군수는 사회적경제라는 용어 자체도 생소했던 지난 2017년, 정부 사회적경제 활성화 정책기조에 맞춰 완주형 사회적경제 ‘소셜굿즈 2025 플랜’을 군 핵심정책으로 발표하면서 큰 주목을 받았다.

 

로컬푸드를 뛰어넘어 문화, 교육, 돌봄, 주거, 에너지 등 군민 삶의 질 영역까지 사회적경제 확장을 통해 일자리와 소득을 창출한다는 것이 프로젝트를 관통하는 핵심가치다.

 

현재 완주군은 소셜굿즈 전담팀을 신설하고 민간네트워크 조직인 완주사회적경제네트워크와의 협치를 통해 소셜굿즈 조직 육성에 적극 나서고 있으며, 오는 2025년까지 300개 이상 자립형 사회적경제 조직을 육성하고, 군민의 협동조합 참여율을 30%로 높여 5000개의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이 같은 박 군수의 사회적경제 선도적인 역할들이 큰 호평을 받으면서 올해 지방자치경영대상 특별상의 주인공으로 낙점받게 됐다.

 

박성일 군수는 “사회적경제는 지역자립과 순환경제를 위한 것으로 미래경제의 핵심이 될 것이다”며 “소셜굿즈를 성공적으로 이끌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포용 성장을 견인하여 주민들의 소득과 삶의 질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담당부서 사회적경제과 290-2483>

 

 

 


박성일 완주군수의 ‘사회적경제’ 인정받다1

박성일 완주군수의 ‘사회적경제’ 인정받다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