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인터넷신문

글로벌 네비게이션
HOME
로그인
완주군청
문화관광

보건/복지

군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노력하는 완주군청의 모습입니다.

코로나19 철벽방어 속 결혼이민자 열공

작성자
기획감사실
작성일
2020.05.19
조회수
341

코로나19 철벽방어 속 결혼이민자 열공

완주군 결혼이민자 학력취득지원 검정고시반 개강 

 

완주군이 결혼이민자들의 검정고시 합격을 적극 지원한다.

 

18일 완주군은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결혼이민자 검정고시반을 개강했다.

 

개강식에는 이주여성 10명이 참석해 학습의지를 다졌다. 이들은 앞으로 손소독제, 마스크착용 등 코로나19 철벽방어 속에 월, 수, 금(주3회), 회당 3시간씩 검정고시 공부에 매진하게 된다.

 

초등학교과정부터 대학입학을 꿈꾸는 완주군 거주 결혼이민자 10명은 결혼 7년차부터 최고 13년차까지 다양하다.

 

완주군은 지난해 7월 완주군수와 다문화가족의 현장소통 간담회에서 이주여성들이 검정고시에 대한 의견을 건의하자 이를 적극 반영해 올해 사업비 1천만원을 확보했다.

 

학력취득 지원 사업에 참여한 결혼이민자 채모씨는 “한국에서 대학을 가고 싶었지만 학력인증을 받기가 어려웠다”며 “초등학교 과정부터 차근차근 쉽게 공부할 수 있어 무척 좋고, 열심히 공부해서 빨리 대학에 가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배움을 열망하고 있는 결혼이민자가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초등과정부터 고등학교 과정까지 차근차근 단계를 밟아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추후 대학·대학원 진학을 하게 된다면 학비도 지원해 경제적 부담감을 덜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참여를 희망하는 결혼이민자는 완주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063-261-1033) 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담당부서 교육아동복지과 290-2212> 


코로나19 철벽방어 속 결혼이민자 열공1

목록